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해양 > 연구기획협력실]2019-06-05 17:28:52/ 조회수 340
    • KMI 현안연구 요약보고서 제27호 「해양치유산업 육성을 통한 해양휴양·복지서비스 도입방안」 발간 소식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최근 들어 휴식이 있는 삶과 소비 트렌드가 대세로 자리 잡고, 지역 휴양자원을 활용한 균형발전이 강조되면서 자연 자원과 지역 환경을 국민 복지서비스와 연계하려는 정책들이 마련되고 있습니다. 해양 부문에서는 해양자원을 이용한 휴양 및 치유, 지역주민 복지서비스 제공과 관련된 정책적 논의가 최근 시작되었고 이를 적절하게 제공할 수 있는 정책 마련과 제도 정비, 그리고 다양한 인프라 개발이 시급한 과제로 등장하고 있습니다.

      해양수산부는 2017년 10월부터 해양치유산업 활성화와 해양치유산업을 통한 국민 휴양 및 복지 증진정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시작했고 이를 구체화하기 위해 이미 4개의 협력 지자체를 선정했습니다. 해양휴양·복지와 해양치유에 관한 인식조사(2018년 8월 2~9일, 557명)에 따르면, 응답자의 82.9%가 해양수산부에서 해양휴양·복지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답변했습니다. 응답자의 91.6%는 해양치유를 체험할 의향이 있으며, 특히 바다 경관이 주는 스트레스 완화와 신체건강 증진 효과에 대한 기대가 높았습니다.

      이 같은 점을 고려할 때, 앞으로 해양치유를 통한 해양휴양 및 복지서비스 정책 추진 방향은 1) 해양치유에 대한 인식 확산을 바탕으로 한 해양치유자원의 발굴과 공간 조성, 2) 해양치유산업의 육성, 3) 해양치유정책 추진 기반 정비 등에 초점을 맞춰야 합니다. 우선 해양치유정책 도입을 위해 해양치유에 대한 국민적 인지도 및 공감대 확보가 가장 시급하고, 다음으로 연안 지역의 해양치유자원을 발굴, 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한편 해양치유 서비스 제공 시스템 구축을 위해 해양치유 인프라 조성 및 인력양성 체계를 마련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해양치유정책 추진을 위한 법·제도적 기반과 부처 간, 중앙-지방간 상호 협력 거버넌스를 마련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https://www.kmi.re.kr/web/board/view.do?rbsIdx=287&idx=37059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