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수산 > 해외시장분석센터]2020-09-05 10:00:07/ 조회수 1694
    • 중국, 경기 부양책의 일환으로 수산물 수출입에 대한 관세 요건 폐기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중국 정부는 수산물 수출업체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일련의 세관 요건을 폐기하기로 하였다. 8월 31일 발행된 관세총국의 발표에 따르면, 수출업자들은 일부 수출 서류와 면허를 면제받을 수 있다.

      중국 내 수산물 수입업체의 경우, 수입 수산물의 원산지 증명서를 자국 수입항 세관에 제출하지 않아도 되며, 수출업체의 경우 수산물 가공에 사용되는 재료들을 상세히 기술한 ‘자체 검사’ 서류를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또한, 중국 세관은 사료 및 사료 첨가물 수출업체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수입국에 등록요건이 없는 한 사료업체가 반드시 제품을 등록해야 한다는 요건도 폐기하였다.

      이번 발표는 중국 정부가 고용 안정, 금융 안정, 무역 안정, 외자유치 안정 등 이른바 ‘6대 안정’을 통한 경제성장과 더불어 민생 보장, 식량 에너지 안전 보장 등 ‘6대 보장’을 통한 경기부양 가이드라인의 일환이다.

      https://www.seafoodsource.com/news/premium/supply-trade/china-cuts-customs-paperwork-for-seafood-firms-as-part-of-stimulus-efforts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