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수산 > 해외시장분석센터]2019-05-15 18:11:41/ 조회수 613
    • 일본 김의 기록적인 흉작, 편의점 주먹밥 가격 영향 미칠까?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높은 해수온도와 김 병해, 적은 강우량으로 인해 41년만의 70억장 이하 생산(5월 누적매수 64억매 이하)이 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일본 국내 김 수요량은 연간 80억장 정도로 심각한 공급 부족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이에따라 최근 김 1장(세로 21㎝×가로 19㎝)의 평균 단가는 전년 동기 대비 1할 오른 13엔 6전으로 과거 10년 평균에 비하면 3할이상이 상승했습니다.
      이러한 일본 김의 기록적인 흉작이 김 가공 기업들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김 가공품 업체인 ‘이리’는 6월 선적분부터 가정용 상품 50개를 제품의 가격을 희망 소매 가격의 1~8% 인상한디고 발표했습니다. 김 흉작으로 구입가격이 큰 폭으로 올랐기 때문인데 인건비와 물류비, 자재비도 함께 오르고 있어 비용 상승분을 모두 기업 노력으로 흡수하기 어렵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향후 김의 최대의 구입처인 편의점의 주먹밥을 중심으로 한 업무용 상품에도 영향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업계는 예측하고 있습니다.
      일본산 김은 국산품의 높은 품질로 소비자의 구매 의욕이 높아 한국, 중국 등의 수입 원료로 대체하지 못하며, 가격 메리트를 느끼지 않는다는 등의 이유로 가공업체의 수입김에 대한 선호는 높지 않은 이유가 되고 있습니다.
      세븐 일레븐, 훼미리 마트, 로손의 대형 3곳은 현 시점에서 오니기리의 가격 개정을 부정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단지, 편의점 각사에 주먹밥을 납품하는 대기업 벤더에는 영향은 매우 크지만 향후 편의점과 논의후 상품의 규격 변경이나 가격 개정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https://www.minato-yamaguchi.co.jp/minato/e-minato/articles/90863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