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해운물류 > 해사안전연구실]2017-03-03 06:23:11/ 조회수 3630
    • ICS, 해운부문 CO2 감축 계획 수립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ICS, 해운부문 CO2 감축 계획 수립

      ICS 회장 Esben Poulsson은 IMO의 선박부문의 이산화탄소 감축의 일환으로 해운부분에서 달성하고자 하는 추진전략을 발표함

      Poulsson은 2017년 2월 24일자 세계 해양정상회의 (World Ocean Summit)에서 IMO가 중요한 진전을 보이지 않으면 산업별로 지역규정을 만족시키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는 우려를 표명함. EU 배출권 거래시스템 (ETS)에 유럽지역에서 적용하려고 하고 있으며 EU뿐만 아니라 이미 탄소가격을 책정한 캐나다 또는 캘리포니아에서도 진행 중임.

      IMO가 파리협정의 정신에 어울리는 2018년까지 야심찬 전략을 채택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언급하면서 IMO는 시급히 이산화탄소 배출량 최고치 연도를 설정하고 배출량을 절대적으로 감축하기 위한 장기적인 목표를 설정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함.

      ICS는 IMO가 파리협약에 따라 각국 정부를 위한 CO2 공약에 이미 동의 한 것과 같은 방식으로 개별 선박이 아닌 전체 부문에 대한 목표를 채택해야한다고 강조함. IMO는 또한 ICS가 2023년까지 이러한 메커니즘에 동의해야 한다고 주장함. IMO가 시장기반 조치(MBM)를 개발하기로 결정하면 ICS는 해운산업에 있어서는 연료유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Levy)을 선호한다고 언급함.

      Poulsson은 유엔의 '2도'기후 변화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서 야심찬 목표보다는 IMO의 목표도 현실적이어야 한다고 주장함.

      ICS는 수소 또는 연료 전지와 같은 대체연료의 보급이 적어도 20년 또는 30년은 더 걸릴 것으로 예상하고 2007년과 2012년 사이에 이산화탄소 (CO2)가 이미 10 % 이상 감소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해운산업이 대체 연료가 널리 보급 될 때까지 이산화탄소 총 배출량의 극적인 감소가 가까운 미래에 달성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전망함.

      한편 ICS는 IMO가 동의한 모든 이산화탄소 감축목표는 무역 및 지속가능한 개발에 미칠 수 있는 잠재적 영향과 관련하여 해운산업의 60%를 차지하는 개발도상국의 합법적이고 타당한 관심을 이끌어내야 한다고 주장함.

      ICS Sets Out Plan for CO2 Reduction by Shipping Sector

      The Chairman of the International Chamber of Shipping, Esben Poulsson, laid out Friday what the industry would like to see from the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 to achieve as part of its CO2 reduction strategy for the shipping sector.

      Speaking Friday at The Economist magazine’s World Ocean Summit in Indonesia, Poulsson expressed fears that unless IMO makes significant progress the industry could be vulnerable to regional action. Moreover, this action would not only be from the EU, which is considering incorporating shipping into the EU Emissions Trading System, but also from Canada or California, which have already introduced carbon pricing.

      “We are confident IMO can adopt an ambitious strategy by 2018 matching the spirit of the Paris Agreement. However, IMO needs to agree a baseline year for peak CO2 emissions from shipping, as well as setting out some serious long term aspirations for dramatically cutting the sector’s total CO2 by the middle of the century,” said Poulsson.

      The ICS says it stresses that IMO should adopt objectives for the entire sector, not for individual ships, in the same way that governments have already agreed CO2 commitments for their national economies under the Paris Agreement. IMO also needs to agree a mechanism for delivery which ICS would like to see in place by 2023. If IMO decides to develop a Market Based Measure, ICS says that the clear preference of the industry is for a bunker fuel levy.

      Poulsson added that any IMO goals that are sufficiently ambitious to allow shipping to play its part in achieving the United Nations ‘2 degree’ climate change target should also be realistic. “Ambitious CO2 reduction objectives will only be achievable with alternative marine fuels which do not yet exist, although we are very confident that they will be available in the not too distant future” Poulsson said.

      The ICS estimates that widespread availability of alternative fuels, such as hydrogen or fuel cells, is not expected for at least another 20 or 30 years, and says the sector’s total CO2 has already been reduced by more than 10% between 2007 and 2012. But projections for trade growth, over which the shipping industry has no control, suggests that dramatic reductions in the sector’s total CO2 will be difficult to achieve in the immediate future until alternative marine fuels become widely available.

      In the meantime, the ICS argues that any CO2 reduction goals agreed by IMO must also address the legitimate and valid concerns of developing nations, now representing some 60% of maritime trade by UN estimates, about the potential impacts on trade and sustainable development.

      http://gcaptain.com/ics-sets-out-plan-for-co2-reduction-by-shipping-sector/#.WLSLZ0GMMtA.facebook21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