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수산 > 해외시장분석센터]2020-10-05 11:18:19/ 조회수 647
    • 일본 환경성(MOE)은 처음으로 이즈-오가사와라 해구를 포함한 4개의 해역에 대해 심해에 사는 희귀생물을 보존하기 위해 어업과 광물 채굴을 규제하는 "해상 해저 자연 환경 보전 지역"으로 지정할 예정이라 밝혔습니다. 환경성은 연내에 자연환경보전 지역을 지정할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 농림수산식품부 등 관련 부처와 기관에서 지정해역 및 규정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며, 앞으로 보호 지역에서 바닥 트롤링을 수행 할 때 부처에 새로운 통지가 필요합니다.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지정될 4개 해역은 이즈 오가사와라 능선 지역, 마리아나 중부 능선, 서 마리아나 능선, 니시시치토 능선, 마리아나 해구 북부 지역입니다. 앞으로 보전 지역의 해저 동식물에 피해를 줄 수 있는 바닥 트롤링 및 광물 채굴에 종사하는 개인 및 기업은 환경성에 신고해야 합니다. 특별한 보존 노력이 필요한 수역의 "특별 구역"에서 개인과 기업은 환경부 장관의 허가를 받아야합니다. 무면허 낚시와 같은 위반 행위는 최대 6개월의 징역 또는 최대 50만 엔($ 4,733)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https://www.seafoodnews.com/Story/1182049/Japanese-Environment-Ministry-to-Designate-Four-Marine-Protected-Areas-for-the-First-Time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