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해운물류 > 해운빅데이터연구센터]2020-05-04 17:31:39/ 조회수 1234
    • FFA 가격 하락과 현물운임 감소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유조선을 부유식 저장소로 사용하는 규모가 지난 한주(4.27 ~ 5.1) 동안 20% 증가하며 기록적인 고공행진을 지속하고 있는 반면 VLCC의 스팟운임은 동 기간 70%나 감소했습니다.

      선박 브로커 Cleaves의 분석에 따르면 유조선에 원유를 저장했다가 만기에 원유를 매각하는 거래에서 손실이 발생하지 않기 위해서는 3개월물 VLCC의 기간 용선료가 일일 최대 9만 378달러, 6개월물 VLCC의 기간용선료가 일일 최대 7만 2,936달러, 1년물 VLCC의 기간용선료가 일일 최대 5만 5,985달러 이하를 기록해야 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러나 현재 VLCC 현물 용선료는 3개월물이 일일 103,587달러, 6개월물이 일일 91,794달러, 1년물이 일일 8만 달러를 각각 기록하고 있습니다.

      유사한 역학관계가 수에즈막스급 유조선 시장에도 존재하고 있는데 현재의 현물 용선료가 차익 거래 목적의 유동 저장소가 유지되기 위한 수준의 용선료를 웃돌고 있는 것입니다.

      Cleaves는 이러한 논리를 토대로 부유식 저장소 용도의 유조선이 점차적으로 감소할 것이며, 이는 선복 공급을 늘려서 유조선 운임을 둔화시킬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VLCC에 대한 FFA 가격도 2주간의 상승 이후 일주일 이상 하락하고 있어 향후 차익거래에 대한 이익 규모를 감소시키고 있습니다. 유조선을 장래 낮은 가격에 용선할 수 있을 경우 현재 높은 가격으로 선박을 용선할 필요가 없으며, VLCC에 대한 FFA 가격 하락도 부유식 저장소 용도의 유조선이 점차적으로 감소하는 방향으로 영향을 줄 것입니다.

      볼틱거래소에 따르면 중동-중국 노선의 2분기 VLCC FFA는 4월 21일부터 29일의 기간 중 47.5% 감소했습니다.

      3분기 VLCC FFA는 4월 21일부터 5월 1일까지 38% 하락해 5월 1일 기준 톤당 9.51달러에 그쳐 3월 초 이후 두 번째로 낮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4분기 VLCC FFA는 4월 21일 톤당 13.96달러에서 5월 1일 9.71달러로 하락했습니다. 이는 3월 초 이후 가장 낮은 수치입니다.

      해상 유동 저장소의 감소를 야기하는 이러한 일련의 메커니즘이 발동하면서 실제 부유식 저장소 용도의 유조선이 감소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유조선 스팟운임 감소가 실현되었습니다. 또한 근원적으로 원유선에 대한 수요는 이동 봉쇄로 인한 물동량 감소와 세계적인 경제활동 부진 속에서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볼틱거래소에 따르면 5월 1일 기준 주요 노선 대부분에서 VLCC 스팟운임이 하락했으며, 중동-중국항로의 경우 스팟운임이 전주 대비 약 70% 하락하면서 일일수익이 8만 달러를 약간 밑돌았습니다.

      지난 주초 중동-중국항로의 일일수익은 23만 달러에 육박한 바 있습니다.

      VLCC와 마찬가지로 수에즈막스급 원유선의 스팟운임도 큰 폭 하락했는데, 스팟운임은 4월 24일 10만 6,484달러에서 5월 1일 5만 1,033달러로 감소하였고 일일수익은 8만 3,251달러에서 4만 7,991달러로 하락했습니다.

      한편 Cleaves의 전망에 따르면 VLCC 수익은 5, 6월에 일일평균 7만 1천 달러 전후를 기록하다가 2020년 마지막 6개월 동안 일일 2만 4천 달러까지 급감할 수 있습니다. 원유 소비 진작으로 부유식 저장소 수요가 계속적으로 감소하면서 선복 공급 과잉이 발생하고 VLCC 운임이 감소하는 시나리오입니다.

      lloydslist.maritimeintelligence.informa.com/LL1132199/Floating-storage-volumes-soar-as-tanker-ratesand-
      forward-contract-values-dive

      5월 2일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