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옵션
    • [해양 > 해양정책연구실]2017-09-18 15:32:55/ 조회수 194
    • “우리는 플라스틱 행성에 살고 있다.” 최근 가디언에 기고된 글입니다.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 플라스틱 문제를 최근 연구 결과를 인용하면서 정리한 글입니다
      평가덧글
      인쇄보내기
    • “우리는 플라스틱 행성에 살고 있다.” 최근 가디언에 기고된 글입니다.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 플라스틱 문제를 최근 연구 결과를 인용하면서 정리한 글입니다

      대체로 미세 플라스틱은 해양을 통해 해양생물 등에 영향을 미치고 해류를 따라 전 세계에서 검출된다는 연구 결과가 많습니다. 하지만 최근의 논문은 육지와 대기에서도 미세 플라스틱이 검출된다는 결과를 발표하고 있습니다. 얼마 전에 미국 상수도에서 미세 플라스틱이 검출되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습니다.

      최근에는 미세 플라스틱이 공기에서도 검출된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습니다. 미세 플라스틱이 호흡을 통해 사람에게 전이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는 지난 해 6월 발표되었습니다. Environmental Audit Committee (EAC)에 따르면, 몇몇 미세 플라스틱은 공기에 기포상태로 있어 사람이 호흡하는 과정에서 미세 플라스틱을 흡입할 가능성이 있다고 합니다. 미세 플라스틱은 하수 찌꺼기가 건조된 후에 공기로 퍼져있는데, 대기 중에 미세 플라스틱이 검출된 연구 결과가 있다고 합니다.

      또한 다른 연구결과에 따르면 프랑스 파리의 경우 연간 약 3~10톤의 미세 플라스틱이 비를 통해 발생하고 있으며, 아파트와 호텔 방에서도 검출된다고 합니다. 미세 플라스틱 발생량은
      EU 지역은 연간 43만 톤이 발생하고 있으며, 북미 지역은 30만 톤에 이른다고 합니다.

      https://www.theguardian.com/environment/2016/may/09/people-may-be-breathing-in-microplastics-health-expert-warns
댓글달기

비밀번호 확인

: 취소



많이 본 뉴스

WEEKLY REPORT KMI 동향분석 Ocean & Fisheries 해양수산 KMI 월간동향

하단 메뉴